Photo Gallery

“1920~30년대 연해주 고려인 사회 – 언론, 교육, 극단, 문학”(임영상 교수 특강) 후기

오늘 한국외국어대학교 명예교수 임영상 선생님께서 "1920~30년대 연해주 고려인 사회 - 언론, 교육, 극단, 문학"이란 주제로 동아시아포럼 IUC 한국학 특강을 진행해주셨습니다. 임영상 선생님께서는 고려인(조선인)들의 극동 이주가 1860년대 초반 시작됐으며, 특히 1905년 을사늑약 이후 이주가 더욱 크게 늘어났다고 말씀하시며 강의를 시작하셨습니다. 1922년 내전 종결 이후 극동 지역이 온전한 소련의 영토로 병합된 이후 고려인들은 더욱 적극적으로 사회주의 건설 및 콜호즈(집단농장) 조직에 참여했습니다. 고려인들은 자체적으로 신문을 발행하고 교사를 양성하고, 연극과 공연을 개최하는 등 극동지역 인근에 거주하는 다른 소수민족들과는 차별화된 많은 업적을 만들어내면서 한민족의 정체성을 유지해나갔습니다. 1937년 스탈린 정권에 의해 조선인들이 강제이주 당할때까지, 1920~30년대 러시아 연해주 한인사회는 중국과 미국, 일본 뿐만 아니라 모국인 식민지 조선 보다도 교육과 언론, 공연, 문학 분야에서 비교할 수 없는 높은 수준과 활발한 활동을 보여주었습니다. 한인 신문 <선봉>은 이 중  가장 큰 업적입니다. <선봉>을 토대로 조명희를 위시한 조선 출신 작가들의 고려인 문학도 큰 열매를 맺었습니다. 이때 남겨진 작품 모두가 연해주에서 생성된 한민족의 문화유산으로 이어졌습니다. 이들의 활동과 그로 인해 생겨난 빛나는 작품들은 이후 중앙아시아 시대로 이어지는 고려인의 삶의 방식과 문화에 큰 영향을 끼쳤습니다. 요즘 부쩍 한국인들의 블라디보스토크 방문과 여행이 활발한데, 곳곳에 남겨진 한인 문화 유산과 예술의 흔적들을 살펴보는 것도 좋겠다는 의견으로 강연을 마무리 하셨습니다. 오늘 강의는 극동 지역 고려인들의 삶과 문화 전반을 일별할 수 있는 방대한 내용을 담은 강의였습니다. 러시아 전역을 비롯해 극동 지역의 인적 네트워크가 각별하신 강연자의 후일담과 자료 해제 경험에 대한 회고를 통해 현재까지 극동 한인 문화 연구의 수준과 정도를 가늠해볼 수 있었습니다. 정년퇴임 이후에도 열정적인 연구를 이어가시는 임영상 교수님의 IUC 방문과 특강에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By | 11월 4th, 2019|Categories: Lectures, Photo Gallery, Regular Program|

“윤동주의 삶과 문학을 찾아서”(2019 가을학기 IUC 필트드립)

"윤동주의 삶과 문학을 찾아서"   지난 10월 8일 화요일에 2019년 가을학기 IUC 필드트립을 다녀왔습니다. <청운문학도서관>과 <윤동주문학관>을 방문했습니다. 청운문학도서관에서는 깊어가는 가을 정취 속에서 한옥으로 지어진 도서관의 멋과 운치를 경험했습니다. 윤동주문학관에서는 학예사 선생님들의 특별 설명을 통해 민족시인 윤동주의 삶과 문학에 대해 공부했습니다. 청년 윤동주의 생애를 더듬어보고, 그가 연희전문 시절 살았다던 누상동 하숙집과 아침마다 산책을 하며 세수를 했다던

By | 10월 15th, 2019|Categories: Notice, Photo Gallery, Regular Program|

“한국 불교 지도자의 흔적을 찾아서”-2019 여름 필드트립 후기

<한국 불교 지도자의 흔적을 찾아서> 한국 불교와 교육, 문학과 문화사를 연구하는 IUC 외국인 연구자들과 함께 필드트립을 다녀왔습니다. 법정스님의 숨결이 남아 있는 '길상상'와 민족지도자 중 한 분이었던 스님 한용운의 거처 '심우장', 상허 이태준의 생가이기도 한 '수연산방' 등을 견학하고 탐방하였습니다. 여름 기운이 물씬 풍기는 야외에서 평소 공부하고 익히던 주제와 인물들의 흔적을 더듬어 보았습니다. 숨겨진 명소를 찾을 때마다, 그들의 흔적을 찾을 때마다 외국인

By | 7월 24th, 2019|Categories: Notice, Photo Gallery, Regular Program|

IUC at SKKU 2019 Spring Colloquium 및 수료식 후기

2019년 6월 20일  IUC 콜로키움과 수료식은 성황리에 잘 마쳤습니다. 각 연구자들은 한 학기 동안 공부하고 진전시킨 한국학 연구 성과를 보고하였습니다. 알리 칼라프 선생님의 연구는 한국의 향약과 웨렌의 서양 복지 개념의 유사성과 차이점을 밝히는 비교연구였습니다. 한국의 향약 제도와 서양의 복지 시스템이 지역 사회에서 담당했던 생산-분배-소비라는 경제활동 뿐만 아니라, 사회화, 사회통제, 사회참여, 상호부조 차원에서 일견 공통점과 섬세한 차이들이

By | 7월 1st, 2019|Categories: Notice, NoticeImport, Photo Gallery, Regular Program|

휴전협정과 한반도 평화체제 : 한국전쟁과 휴전회담-김보영 연구원 특강 후기

이번 IUC 특강은 김보영 선생님께서 ”휴전협정과 한반도 평화체제 : 한국전쟁과 휴전회담”(Armistice Agreement and Peace Regime on the Korean Peninsula : Korean War and Armistice Talks)이라는 주제로 강의하셨습니다. 김보영 선생님께서는 한반도 정전체제의 규정력은 남북한의 적대적 대립구도라는 내적 요소와 관련국의 현상유지정책라는 외적 요소가 서로 맞물려 작동한다고 하셨습니다. 그때 내적 요소와 외적 요소는 병렬적이라기 보다는 수직적 구조로 연결되어

By | 5월 1st, 2019|Categories: Lectures, Notice, Photo Gallery|

“건국 초기의 역사와 교육의 장소들”(2019년 봄학기 필드트립)

지난 수요일 IUC에서는 2019년 봄학기 필드트립으로 경교장과 배재학당, 서울시립미술관 등을 다녀왔습니다. <건국 초기의 역사와 교육의 장소들>이라는 주제로 고급학술한국어과정 역사강의 시간에 다루었던 많은 역사적 인물들의 발자취를 찾아보았습니다. 경교장은 3.1 운동 이후 세워진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해방 후 한국에서 그 법통을 이어온 역사적 공간입니다. 또한 해방시기 대한민국의 정치지도자 김구 선생이 암살을 당한 비극의 장소이기도 합니다. 1945년 11월 임시정부

By | 4월 29th, 2019|Categories: Notice, Photo Gallery, Regular Program|

특강 후기- <한국어교육에 있어 어휘교육의 연구 동향과 쟁점>(원미진 연세대 교수)

어제 IUC에서는 연세대 원미진 교수의 <한국어교육에 있어 어휘교육의 연구 동향과 쟁점>이란 주제의 특강이 열렸습니다. 원미진 교수는 한국어 어휘 연구의 방향을 모색해 보기 위해 그동안 이루어진 한국어 어휘 교육에 대한 연구를 일별하며 강의를 시작했습니다. 또한 한국어교육 연구가 외국어교육 연구에 비해 상대적으로 역사가 짧다는 점과 외국어로서의 한국어교육이라는 의미에서 이미 이루어진 제 2 언어 어휘 교육의 이론을 같이

By | 4월 2nd, 2019|Categories: Lectures, Notice, Photo Gallery, Regular Program|

SBS <한국학, 한국의 골든탐임> 방송, IUC 프로그램 소개 및 IUC 운영위원회 교수진 다수 출연

SBS에서 제작한 <한국학, 한국의 골든타임> 다큐멘터리 방송을 소개해 드립니다. 우리 IUC와 IUC 패컬티 다수가 출연해 한국학 연구의 성과과 그 한계 속에서 더 많은 지원과 관심이 필요하다는 주장을 힘주어 말씀하셨습니다. 한국학 연구과 고급학술어 교육의  열악한 저변에서 IUC 설립과 운영을 위해 함께 고군분투해주신 로스 킹 UBC 교수와 존 던컨 UCLA 교수, 다프나 주르 선생님을 비롯해 한국 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에서

By | 3월 5th, 2019|Categories: Notice, NoticeImport, Photo Gallery, press, press release|

2019년 봄학기 IUC 고급학술한국어과정 입학식 및 개강

2019년 봄학기 IUC '고급학술한국어과정'이 시작됐습니다. 이번 학기에는 지난 학기에 이어 한국학 연구에 뛰어난 성과를 보여준 제니 레그(Jeni Legg), 카테리나 소토바(Kateryna Sotova)씨가 과정에 계속 참여하며, 알리 칼라프(Ali Khalaf) 와 프리실라 김(Priscilla Kim) 씨 두 분은 새로 합류했습니다. 제니 레그 씨는 미국 위스콘신 박사과정에서 한국 판소리를 전공하며 한국 문학과 언어 문제에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카테리나 소토바 씨는

By | 3월 5th, 2019|Categories: Notice, NoticeImport, Photo Gallery|

2018 가을학기 입학식 및 환영식

2018년 가을학기 IUC '집중 고급학술한국어과정'을 시작했습니다. 이번 학기에는 제니 레그(Jeni Legg), 카테리나 소토바(Kateryna Sotova), 브라이언 박(Brian Park) 씨가 새로 합류했습니다. 제니 레그 씨는 미국 위스콘신 박사과정에서 한국 판소리를 전공하며 한국 문학과 언어 문제에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카테리나 소토바 씨는 우크라이나 키예프국립외국어대학 석사를 졸업했으며, 현재 한국어학 강사로 일하고 있는 분이기도 합니다. 브라이언 박 씨는 미국 UC산타바바라를

By | 9월 4th, 2018|Categories: Notice, Photo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