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연합뉴스) 신유리 기자 = 공공외교 전문기관인 한국국제교류재단(KF)은 19일 성균관대학교 국제한국학센터(IUC)와 함께 해외 한국학 연구자에게 장학금을 주기로 협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이날 성균관대 정규상 총장, KF 이시형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성균관대에서 협정식을 열어 IUC의 고급 학술 한국어 과정에 참여한 연구자 중 1년에 2명을 선발해 장학금을 주기로 했다.

KF 관계자는 “이번 장학금 지원을 계기로 해외 학계에서 한국학 연구가 한층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ewglass@yna.co.kr

원문보기: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7/19/0200000000AKR20160719128400371.HTML?input=1195m